'Sinchun'에 해당되는 글 3건

  1. 2011.04.11 짙어가는 대구의 봄
  2. 2010.05.20 만개한 장미, 신천둔치 동신교 부근
  3. 2010.05.13 사람이 지나가도 무신경한 신천둔치의 청둥오리 가족

짙어가는 대구의 봄

|


파릇파릇 새싹이 돋고, 꽃도 피어가는 신천둔치의 모습



짙어가는 대구의 봄Nokia | N97 mini | 1/500sec | F/2.8 | 5.2mm | ISO-10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1:04:09 14:19:59



Trackback And Comment

만개한 장미, 신천둔치 동신교 부근

|


이전 글처럼 좀 썰렁한 사진이 될 것 같은데, 폰카로 조명이 약한 실낸 샷이나 야간 샷은 무리가 많기 때문이다. 다행히 낮에 찍은 것도 있다.


5월 7일 저녁에 찍은 사진

- 사진으로는 크게 보이지만 꽃송이도 아직 작았다.

Nokia | 5800 Xpres | 1/30sec | F/2.8 | 3.7mm | ISO-91 | Flash fired, auto mode | 2010:05:07 23:11:50


Nokia | 5800 Xpres | 1/30sec | F/2.8 | 3.7mm | ISO-79 | Flash fired, auto mode | 2010:05:07 23:13:33




5월 10일 저녁에 찍은 사진

- 벌써 꽃송이가 커서 활짝 피었지만, 아직 덜 여문 것도 있었다.

Nokia | 5800 Xpres | 1/30sec | F/2.8 | 3.7mm | ISO-91 | Flash fired, auto mode | 2010:05:10 22:46:43



5월 15일 오후에 찍은 사진


Nokia | 5800 Xpres | 1/250sec | F/2.8 | 3.7mm | ISO-60 | Flash did not fire, auto mode | 2010:05:15 16:44:16



꽃에 대해서는 문외한이라서 그렇겠지만, 장미가 일 년에 3번씩이나 피고 꽃이 상당히 오래 피어 있는 것도 노키아 6210s와 노키아 5800으로 사진을 찍으면서 알게 된 것이다.

노키아 폰의 유난히 뛰어난 접사 기능 때문에 접사에 가장 어울리는 꽃 사진을 찍다 보니 봄이 온 것도 꽃이 핀 것을 통해 알게 되었다.

참고 글: 아라의 세상 바꾸기 블로그에 올렸던 글 대구에도 봄이 (몇 주 전에 찍었던 사진들) @ 2010/04/14



* 사진을 찍은 시기와 글을 쓰는 시기가 다르지만, 어제 저녁에도 장미가 만개해 있는 것을 볼 수 있었다.



작년에 노키아 6210s로 찍었던 사진들

한여름인 8월에 찍었을 때 이미 봄에도 봤었던 기억이 났다. (플리커에 올렸던 사진들로 플리커로 연결 됨)


5월, 8월, 11월 이렇게 계절별로 꽃이 핀다. 물론 겨울은 제외하고다.

Trackback And Comment

사람이 지나가도 무신경한 신천둔치의 청둥오리 가족

|

몇 시간 전에 운동 겸 신천둔치에 갔다가 사람들이 많이 다니는 길(우레탄 산책로가 깔린 길) 바로 옆에 올라와 있어서 찍은 사진이다.

예전에 노키아 6210s 폰카 리뷰 - 대구 신천강에서 둥지 튼 청둥오리 가족 @ 2009/09/30이라는 글을 적었던 적이 있지만, 청둥오리 가족이 상당히 많은데, 그들 중에 한 무리로 보인다.

그리고 위 글의 사진을 보면 알겠지만, 가까이 다가가면 멀리 도망가기 때문에 제대로 못 찍었다. 그런데 많은 사람이 다니는 길가에까지 올라와 있는 것이 무척 신기해서 찍어봤다.


물론 오늘은 날이 쌀쌀해서 운동 나온 사람이 많지 않은 데다가 늦은 시간이어서 지나다니는 사람은 얼마 되지도 않긴 했다.


Nokia | 5800 Xpres | 1/5sec | F/2.8 | 3.7mm | ISO-480 | Off Compulsory | 2010:05:12 23:26:19



2010년 5월 12일 저녁 11:26분에 노키아 5800으로 찍었는데, 야간 샷이고 가까이 다가가면 놀랄까 봐 약간은 떨어져서 찍은 사진에다가 찍을 때 흔들렸다. 당연히 아무 수정도 하지 않은 원본 그대로이다.


그렇더라도 신천둔치가 그나마 자연이 보호되도록 유지를 하니 사람들이 다가가도 놀라지 않는 정도가 된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든다.

Trackback And Comment
prev | 1 | next